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내일의 기억’ 서예지X김강우, 화려한 웨딩사진→혼란스러운 표정까지
2021-04-05 19:06:37
 


[뉴스엔 배효주 기자]

서예지 김강우 주연 '내일의 기억' 스틸이 공개돼 기대를 높이고 있다.

4월 21일 개봉하는 영화 '내일의 기억'(감독 서유민)은 기억을 잃고 미래가 보이기 시작한 ‘수진’이 혼란스러운 기억의 퍼즐을 맞춰갈수록 남편 ‘지훈’의 충격적인 실체를 마주하게 되는 미스터리 스릴러.

5일 공개된 보도스틸은 ‘수진’과 ‘지훈’의 알콩달콩했던 과거부터, 점점 감춰져 있던 진실이 드러나 비극으로 향하게 되는 두 사람의 서사를 한눈에 보여준다.

사고로 기억을 잃은 후 미래를 보게 된 여자 ‘수진’을 연기한 서예지는 특유의 몰입도 높은 연기력을 통해 스틸만으로도 그 감정이 고스란히 느껴지게 한다.

특히 미래에서 본 살인자의 얼굴이 남편 ‘지훈’임을 확신한 뒤 ‘수진’이 느끼는 혼란스러움과 두려움은 관객들을 한순간에 몰입하게 만든다.

뿐만 아니라 ‘수진’의 다정한 남편이자 진실을 감추고 있는 미스터리한 남자 ‘지훈’ 역으로 분한 김강우 역시 180도 다른 얼굴을 완벽하게 소화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4월 21일 개봉 예정.(사진=영화 스틸)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