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스라소니 아카데미’ 김소영 “내시와 결혼? 답답해서 어찌 하나”[오늘TV]
2021-04-08 13:34:34
 


[뉴스엔 배효주 기자]

김소영이 조선시대 내시 부부의 삶과 애환에 ‘입틀막’을 연발하며 충격을 금치 못한다.

4월 8일 오후 11시 방송하는 MBN ‘아는척쌀롱-스라소니 아카데미’에서는 배우 예지원이 새로운 회원으로 등장하면서 조선시대 내시의 고택으로 인문기행을 떠나는 모습을 공개한다.

이와 함께 김소영은 예지원이 들려주는 조선시대 내시들의 은밀한 부부의 삶에 대해 “조선시대 판 ‘부부의 세계’를 보는 것 같다”며 깊게 몰입하다가, 이내 예지원의 돌발 질문에 ‘동공대지진’을 일으킨다.

“과거 몰락한 집안을 일으켜 세우기 위해 내시와 결혼하는 양반가 규수들이 있었는데, 만약 본인(김소영)이 그런 상황이라면 어떻게 했을 것 같나?”라는 예지원의 질문에 난감해 하는 것.

잠시 고민에 빠진 김소영은 “사실 (결혼이) 쉽지 않다”며 “답답해서 어떻게 시집을 가겠느냐?”라고 반문한다. 이어 “결혼하려는 내시가 콤플렉스가 없다면? 성격이 중요하지 않을까?”라고 가정하며, 약간의 여지를 남긴다.

하지만 예지원은 “저 시대에는 남편 성격을 미리 알 수 없다. (시집)가서야 봐야 한다”라며 단정짓고, 결국 김소영은 솔직한 생각을 털어놓아 모두를 박장대소하게


만든다. 오후 11시 방송.(사진=MBN)



뉴스엔 배효주 hyo@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