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하현우 놀란 소유 비키니 사진에 “살 많이 빼 만든 몸매”[결정적장면]

진 김수민→미 이윤지, 2018 미스코리아 입 벌어지는 비키니 포착

문가비, 아찔 애플힙+잘록 허리 ‘화제 될만하네’

정대세, 아내 명서현 비키니 몸매 공개 ‘자랑할만하네’

‘빈센조’ 윤병희 “‘변호사넴’ 말투 애드리브, 화제 될 줄 예상 못해”[EN:인터뷰①]
2021-05-08 08:00:01
 


[뉴스엔 박수인 기자]

'빈센조' 속 부정할 수 없는 신스틸러는 매회 "변호사넴"을 외치던 남주성 사무장이었다. 배우 윤병희는 느와르와 코믹함을 오가는 작품 속 코믹의 축을 담당했다.

윤병희는 최근 뉴스엔과 진행한 tvN 토일드라마 ‘빈센조’(극본 박재범, 연출 김희원) 종영 인터뷰를 통해 법무법인 지푸라기 사무장 남주성 역을 맡고 소화하기까지 과정을 털어놨다.

남주성 역으로 오디션을 봤다는 윤병희는 "주성 역이 마지막까지 캐스팅이 안 된 상황이었는데 막차를 탄 거다. 미팅에서 짧은 시간에 대본을 보고 즉흥적인 부분을 믿었던 것 같다. 감독님이 남주성 역할 캐스팅을 위해 많은 배우 분들을 만났다고 했는데 제가 오디션장 문을 열고 들어왔을 때 남주성이라는 느낌을 받았다고 하시더라"고 운을 뗐다.

이어 "오디션 현장에서 대본을 처음 봤다. 예정된 시간보다 빨리 (오디션장에) 들어갈 수 있겠냐고 하셨는데 알겠다고 했다. 센 척 했지만 오디션장에 들어갈 때 약간 불안한 마음이 있었다. 그런 모습 때문인지는 모르겠지만 저에게서 남주성의 이미지를 캐치해준 예리함에 감사함을 느꼈다"고 캐스팅 당시를 떠올렸다.

캐스팅 확정 후 짜릿함을 드러내기도. 윤병희는 "작품을 하고 싶다는 마음만으로 할 수 있는 게 아니라 선택 받아야 하는 입장이지 않나. 캐스팅 확정 연락을 받는 그 순간 가장 짜릿했고 행복했다. 이상하리만큼 '빈센조' 제목 만으로도 끌리는 힘을 느꼈다. 꼭 참여하고 싶다는 생각이 컸고 잘 해야겠다, 잘 어우러져야겠다는 생각을 했다"고 말했다.

'빈센조' 캐스팅 막차를 탄 그는 윤병희가 아니라면 상상할 수 없는 남주성을 만들어냈다. '변호사님'이 아닌 '변호사넴'으로 들리게끔 하는 독특한 말투는 남주성을 대표하는 유행어가 됐다.

윤병희는 "리딩 전 감독님께서 '오디션때처럼 하면 된다'고 하시더라. 감독님이 많이 열어놔주셨고 여러 시도들을 수용해주셨다"며 "리허설 때 시도하고 표현한 부분들이 많았다. 미리 짜고 만든 것보다 지푸라기 안에서의 앙상블, 시너지도 중요하다고 생각해서 함께 만들어가는 즉흥성에 충실했다"고 말했다.

이어 "박재범 작가님이 대본을 너무 재미있게 표현해주셨다. 그게 1번으로 가장 큰 힘이 됐다. 주성이는 사실 '이래도 돼 이래도 될 거야' 하면서 유독 많이 열려있는 인물이었다. 충분히 시도할 수 있는 현장과 스태프 분들이 있었던 덕분에 코믹한 장면들을 완성할 수 있었다"며 현장 분위기를 만들어준 제작진에 고마운 마음을 전했다.

'변호사넴' 역시 즉흥적으로 만든 말투였다고. 윤병희는 "리허설 때 처음 시도했고 갑자기 튀어나온 것"이라며 "화제가 된 줄은 잘 모르겠지만 많은 분들이 좋아해주실 거라고는 전혀 생각하지 못했다. 좋아해주셔서 감사하다"고 기쁜 마음을 드러냈다.

기억에 남는 애드리브로는 소개팅 애프터를 알리는 신에서 빈센조에게 하는 '변호사님 도주?' 대사, 사무실에서 자다 깨서 무릎 박는 신 등을 꼽았다. 윤병희는 "대본의 틀이 재미있게 잘 잡혀있어서 (여러 애드리브가) 가능했던 것 같다. 자전거에 '치타'라는 이름을 붙여주거나 주전자에 '스티븐'이라는 이름을 붙여주는 등 대본에 나와있는 주성의 정서 덕분에 충분히 할 수 있었다"고 박재범 작가에게 애드리브의 공을 돌렸다.

남주성 역으로 소화한 다양한 스타일에 대한 만족감도 드러냈다. 윤병희는 "개인적으로는 빈센조인 척 할 때 양복 색깔도 예쁘고 주성스러우면서도 재미있다고 생각했다. 박효신당 가발도 기억에 남는다. 또 빈센조와 민성(김성철)의 놀이동산 데이트 장면에서 쓴 외계인 선글라스는 작가님이 직접 구입해서 보내준 거다. 주성 뿐만 아니라 (박재범 작가가) 다른 캐릭터들에 대해서도 구체적인 아이디어를 제안해주셔서 각 인물들이 매력있고 개성있게 표현된 것 같다"고 설명했다.

윤병희는 느와르와 코믹함 두 마리 토끼를 동시에 잡은 '빈센조'에 대해 "매 순간이 도전이었다. 저에게도 새로운 도전이었던 작품"이라며 "주성을 만나고 표현하는 방식에 있어서 그 상황을 믿고 할 수 있다는 믿음에 중심을 많이 두려고 했다. 초반에는 현장에서 느끼고 시도하려고 많이 짜지 않고 계산하지 않았다. 그러다 보니 불안함도 컸는데 동료들의 말을 귀기울여 듣고 함께 만들어가다 보니까 할 수 있는 것들이 생성되고 표현할 수 있었던 작업이었던 것 같다"고 밝혔다.

배우 윤병희에게 '빈센조'는 큰 선물 같은 작품이었다고. 그는 "계속 기억에 남아서 때로는 위로와 응원을 해주는 동료 같은 선물이 될 것 같다"며 "작품이 끝나갈 쯤에는 순간 순간 울컥하는 시간들이 있었다. 신기한 경험을 했고, 작품이 사랑 받은 것도 감사하다. 앞으로 (배우생활에서) 우여곡절도 있을텐데 '빈센조' 현장을 떠올리면 위로와 선물이 될 것 같다"고 남다른 의미를 짚었다.

"시즌2가 제작된다면 원하는 캐릭터 방향성이 있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만약 시즌2가 제작된다면 너무 행복할 것 같고 신날 것 같다"며 "주성이는 많이 변하지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 지푸라기 지킴이 같은 주성이만의 스타일도 변치 않았으면 하는 생각이 든다. 주성이 생각보다 일을 잘한다. 재판 준비도 수준급이고 특수분장 활용도 잘하기 때문에 그의 특유의 성격과 독특함은 변치 않았으면 하는 바람이 있다"고 전했다.(사진=블레스이엔티 제공, tvN '빈센조


')

(인터뷰②에서 계속)


뉴스엔 박수인 abc159@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en@newsen.com
copyrightⓒ 뉴스엔.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술집 언니들도 찜쪄먹은 여배우,母의 업소 방목 조기교육 부작용?
진정 인성 좋은 톱스타는 이 세상에 없는 걸까요? 딱딱한 여배우 뒷말
관계 자주 가졌던 아내, 알고 보니 성욕 못 느껴…결국 옛 애인과 불륜
진미령, 금으로 둘러싸인 황금빛 집 공개 “금이 몸에 좋다고”
조현영, 화끈한 비키니 자태 공개…글래머 몸매+개미허리
‘김무열 ♥’ 윤승아, 양양 죽도해변 133평 4층 집 내부도 공개 ‘농구장...
서정희. 19평 화이트톤 시티뷰 주방 “집은 거짓말을 안 한다”
김민종, 양평 세컨드하우스 공개…컨테이너 집→마당 옆 텐트까지

매력부자 박하...

강렬매력 에버...

부일영화제 스...

에버글로우 도...

진정 인성 좋은 톱스타는 이 세상에 없는 걸까요? 딱딱한 여배우 뒷말[여의도 휴지통]

‘김무열 ♥’ 윤승아, 양양 죽도해변 133평 4층 집 내부도 공개 ‘농구장→숙박 위한 룸까지’(승아로운)

술집 언니들도 찜쪄먹은 여배우,母의 업소 방목 조기교육 부작용?[여의도 휴지통]

진미령, 금으로 둘러싸인 황금빛 집 공개 “금이 몸에 좋다고”(체크타임)

관계 자주 가졌던 아내, 알고 보니 성욕 못 느껴…결국 옛 애인과 불륜(애로부부)[종합]

조현영, 화끈한 비키니 자태 공개…글래머 몸매+개미허리[SNS★컷]

서정희. 19평 화이트톤 시티뷰 주방 “집은 거짓말을 안 한다” [SNS★컷]

김민종, 양평 세컨드하우스 공개…컨테이너 집→마당 옆 텐트까지(불꽃미남)

오메가엑스 ‘재한·한겸·예찬’, 데뷔 전 주간아 출격!(주간아이돌)[뉴스엔TV]

‘4kg 감량’ 손담비, 더 아찔한 생애 첫 속옷 화보 “건강미 물씬”

“내가 무슨 잘못이냐”던 김창열, 故이현배 형 이하늘 폭로 후 무릎꿇고 사과(종합)

‘놀면 뭐하니?’ 대놓고 PPL에도 호평일색 왜? [TV와치]

‘컴백홈’ 송가인, 무명부터 싹보인 톱스타 인성 [TV와치]

에이프릴VS이현주, 소속사 DSP의 선택적 옹호 [이슈와치]

김수현도 혀 내두른 서예지, 사생활 파문은 연기력도 쉴드 불가[이슈와치]

연예계 ‘사제 케미’로 빛나는 스타들 [스타와치]

도덕적 해이부터 범법까지, 대중은 ‘그사세’에 지쳤다 [이슈와치]

‘마우스’ 살인마를 응원하게 되는 아이러니 [TV와치]

‘어쩌다 사장’ 적당한 오지랖이 만든 힐링 [TV와치]

“벌써 인생작” 송혜교 신민아 전지현 전도연 한효주, 女톱배우 각축전 [TV와치]

오반 “1위한 적도 없는데 사..

(인터뷰①에 이어) 가수 오반(OVAN)이 사재기 의혹에 휩싸였을 당시에 대한 심경을..

‘발신제한’ 조우진 “22년만 단독 주..

‘언더커버’ 주석태 “허준호 만난 뒤..

‘편스토랑’ 기태영 “♥유진 첫 우승..

‘데뷔 20주년’ 장나라 “꿈은 최고로..

‘슬의생2’ 신원호 PD “부담스러웠던..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