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엔
로그인 | 회원가입

사진구매문의

앳스타일

 
야구
‘어느새 중고참’ 임찬규 “우승 못 해 죄송..팬들과 정상에서 웃고파” 2021-01-18 11:14

임찬규가 오프시즌 근황을 전했다. LG 트윈스 임찬규는 1월 17일 구단을 통해 오프시즌을 보내고 있는 근황을 전했다. 지난해 데뷔 후 최고 시즌을 보낸 임찬규는 새 시즌을 준비하고 있다. 임찬규는 지난해 27경기에 등판해 147.2이닝을 투구했고 10승 9...
롯데 민병헌, 22일 뇌동맥류 수술 받는다 2021-01-18 09:11

민병헌이 뇌동맥류 수술을 받는다. 롯데 자이언츠(대표이사 이석환)는 1월 18일 "외야수 민병헌 선수가 뇌동맥류 수술을 받는다"고 전했다. 민병헌은 지난 2019년 뇌동맥류를 발견 한 뒤, 서울대병원에서의 정기 검진을 통해 경과를 지속적으로 추적 관찰...
롯데 김원중, 소아암 환아 위한 기부금 전달 2021-01-16 10:09

김원중이 소아암 환아를 위한 기부금을 전달했다. 롯데 자이언츠(대표이사 이석환)는 1월 16일 "투수 김원중 선수가 15일(금) 소아암 환아를 위한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전했다. 지난해 12월 소아암 환아를 위해 자신의 모발을 기부했던 김원중은 추가적...
키움, 허홍 대표이사 선임 “모범 구단으로 거듭날 것” 2021-01-16 09:10

키움이 새 대표이사를 선임했다. 키움 히어로즈는 1월 15일 "주주총회와 이사회를 거쳐 허홍(57) 신임 대표이사를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허홍 신임 대표이사는 NC소프트, NHN(주), NHN서비스에서 10년간 CFO 및 CEO로 근무한 재무전문가이자 전문경영인...
수술 후 회복 중인 이대은, 재기 해야 할 2021년 2021-01-16 06:00

이대은이 중요한 시즌을 앞뒀다. KT 투수 이대은은 지난해 12월 오른쪽 팔꿈치 뼛조각 제거 수술을 받았다. 수술을 앞두고 병원 측에선 재활에 3개월 가량 소요될 것이라 진단했다. 하지만 수술 경과가 나쁘지 않은 것으로 보인다. KT는 "이대은은 이번 ...
연봉 오른 홍창기, 삭감된 채-천-종..LG 외야 경쟁 계속 된다 2021-01-15 15:17

LG 외야진 경쟁이 새 시즌에도 뜨거울 것으로 보인다. LG 트윈스는 1월15일 2021년 연봉 계약 체결을 발표했다. 선수단 중 최고 인상률을 기록한 이는 다름 아닌 외야수 홍창기. 그는 기존 연봉 3800만원에서 6200만원 오른 1억원(인상률 163.2%)에 사인했...
LG, 2021 선수단 연봉 계약 완료..홍창기 최고 인상률 2021-01-15 10:43

LG가 2021년 선수단과 연봉 계약을 마쳤다. LG 트윈스는 1월15일 "2021년 재계약 대상 선수 35명 전원과 연봉 계약을 완료했다"고 밝혔다. 그 가운데 홍창기는 연봉 3800만원에서 6200만원(인상률 163.2%) 인상된 1억원에 계약하며 팀 내 최고 인상률을 ...
美매체 “김하성, SD 유망주 5위..멀티포지션 능력 다양” 2021-01-15 09:58

김하성이 팀 내 유망주 가운데 5위로 선정됐다. 김하성이 1월15일(이하 한국시간) 베이스볼 아메리카에서 선정한 샌디에이고 파드리스의 2021 유망주 랭킹 톱10에서 5위로 뽑혔다. 김하성은 2014 신인 2차 3라운드 전체 29순위로 지명 받아 키움 히어로즈...
‘지지부진한 FA’ 사인 못 한 투수들, 1월 내 계약 맺을까 2021-01-15 06:00

아직 행선지를 정하지 못 한 FA 투수들이 4명이나 된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2020시즌을 마치고 FA 승인 선수 명단을 발표했다. 총 16명 가운데 투수는 6명. 김상수 양현종 우규민 유희관 이용찬 차우찬 등 모두 각자 위치에서 굵직한 역할을 하고 있는...
홀드왕 사라진 빈자리..‘젊은’ 키움 불펜 어깨 무겁다 2021-01-14 15:50

젊은 키움 불펜진의 부담이 커졌다. 키움 히어로즈는 지난 1월13일 FA 자격을 획득했던 불펜투수 김상수를 중심으로 사인 앤드 트레이드를 실시했다. 2+1년 총액 15억5000만원(계약금 4억, 연봉 3억, 옵션 1억5000만원)에 계약한 김상수를 SK에 내주고, SK...

 1  [2] [3] [4] [5] [6] [7] [8] [9] [10]  

뉴스엔 회사소개 조직도 찾아오시는길 광고문의 사업제휴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개인정보취급방침 고객센터 이메일주소 무단수집 거부